전주 팔복예술공장 ‘아시아 도시경관상’ 수상

폐산업시설 예술공간 탈바꿈...모범적 도시재생공간 ‘주목’

전북교육신문 제휴 [ social / 전주 ] 2019년 09월 04일 13시01분03초

폐공장을 문화예술로 재생시킨 전주시 팔복예술공장이 도시경관분야 최고의 국제상을 수상했다.

전주시는 팔복예술공장 조성 사례로 아시아 지역에서 행복한 생활환경을 조성해 타도시의 모범이 되는 도시·지역·사업 등에 수여하는 ‘2019 아시아 도시경관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시가 아시아해비타트협회와 아시아경관디자인학회, 유엔 해비타트 후쿠오카 본부 등이 공동주최하는 이 상을 수상한 것은 지난 2017년 첫마중길 조성사례로 수상한 데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특히 시는 팔복예술공장 조성 및 운영 과정에서 지역 주민과 예술가, 공무원, 전문가들이 함께 공장 기록물을 수집하고, 지역민의 구술과 자료 등을 바탕으로 공간을 재생함으로써 도시와 시민의 기억을 되살렸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2019 아시아 도시경관상 시상식은 오는 11월 23일 홍콩에서 열릴 예정이며, 전주시를 포함한 대한민국 3건, 중국 4건, 일본 3건, 인도 1건, 인도네시아 1건 등 총 12건이 수상하게 된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이번 수상은 낡은 것 오래된 것이 도시의 경쟁력임을 입증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전주를 사람과 자연, 문화와 예술이 공존할 수 있도록 가꾸고 재생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기사 : 전주시 국제슬로시티연맹 ‘대상’ 수상
최고상 ‘오렌지달팽이2019’ 영예...도시정책 질 ‘최고’


   

 
 




  인터넷 전주한옥마을 | 전주한옥마을자치협의회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건산2길 20길 | 대표자 전화: 010.9501.5123
제호: 인터넷 전주한옥마을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190 발행 편집인: 정세량 | 등록일: 2016년 12월12일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