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지역 자긍심 높이는 청소년 활동 지원



전북교육신문 제휴 [ social / 전주 ] 2020년 09월 09일 18시26분13초

전주시 야호학교가 청소년들이 지역에 대한 자긍심을 높이고 자기주도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9일부터 오송중과 신흥중, 용소중학교 학생 240명을 대상으로 하반기 ‘전주사람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전주사람 프로젝트'는 전주의 정신·문화·관광지·역사·예술의 글감을 소재로 스토리가 있는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지역에 대해 알아가는 활동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이 연장될 경우 온라인을 활용한 비대면 수업으로 대체 추진될 예정이다.

청소년들은 12월까지 야호학교 코칭단과 함께 전주 글감을 소재로 다룬 활동지를 통해 코칭 학습 및 지역과 학교를 소개하는 영상 제작 활동에 참여한다.

세부적으로 △전주 정신과 문화, 역사적 지명 등 기본지식 습득 △영상 촬영 방법 및 실습 △우리동네 숨은 명소 찾기 △시나리오 제작 등의 활동을 한 뒤 팀별로 영상을 제작해 발표한다.

시는 이 프로젝트가 청소년들의 기초학습 능력을 길러주고 창의형 미래 인재로 육성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앞서 시는 올 상반기에 전일중, 신흥중, 오송중학교 215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교육과 오프라인 교육을 운영했다. 청소년들은 팀별 활동을 통해 학교와 전통시장, 역사적 명소를 알리는 영상을 제작했다.

전주시 교육청소년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지역에 대해 더 많은 관심과 자긍심을 갖고, 창의형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인터넷 전주한옥마을 | 전주한옥마을 비빔공동체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건산2길 20길 | 대표자 전화: 010.9501.5123
제호: 인터넷 전주한옥마을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190 발행 편집인: 정세량 | 등록일: 2016년 12월12일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정세량 010-9501-5123 / jungcell@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