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전주시장, 메타버스로 대학생들과 소통

전북대·전주기전대·예수대 학생들과 메타버스 청년 공감 간담회 개최

전북교육신문 제휴 [ social / 전주 ] 2021년 10월 13일 20시29분35초

김승수 전주시장이 3차원 가상세계인 메타버스에서 청년취업 정책에서부터 한옥마을 활성화 정책에 이르기까지 전주 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놓고 지역 대학생들과 소통했다.

전주시는 13일 메타버스 플랫폼인 ‘이프랜드(IFLAND)’를 활용해 김승수 전주시장과 전북대·전주기전대·예수대학교 학생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메타버스 청년 공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시장님! 전주는 어떤 곳인가요?’라는 주제로 전북대학교 김지광, 전주기전대학교 정승진, 예수대학교 노하연 등 총학생회장들의 정책 건의를 비롯해 대학생들의 자유로운 질의 시간으로 진행됐다.

청년들은 청년 취업 정책을 비롯한 청년대책은 물론이고 △2050 탄소중립 △한옥마을 상업화 및 쓰레기 문제 해결방안 △덕진공원 활성화 △동물원 교통체증 해소 방안 △놀이터 및 도서관 정책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시는 추후 전주대·전주교육대·전주비전대학교 학생 30여 명과 함께 2차 간담회에 나설 계획이다. 간담회를 통해 나온 제안의 정책 반영 여부를 놓고 각 부서 관계자와 협의도 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김승수 시장은 지난 5월 서서학동과 효자동에 위치한 사회주택 ‘창공’과 ‘소우주’를 방문해 청년들의 주거문제 해결을 위해 소통한 바 있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메타버스는 새로운 미래를 상징하는 기술이라 청년들과의 소통에 적극 활용했다”면서 “지역 청년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시정에 반영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과 복지정책을 확대해 전주가 청년희망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야호아동정책참여단과 함께 메타버스 공간에 야호 놀이터를 조성하고 있으며 메타버스 공간에서 직원 친절교육을 여는 등 메타버스에 대한 이해와 활용도를 높이는 데 공을 들이고 있다.





        트위터로 보내기  

   

 
 




  인터넷 전주한옥마을 | 전주한옥마을 비빔공동체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건산2길 20길 | 대표자 전화: 010.9501.5123
제호: 인터넷 전주한옥마을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190 발행 편집인: 정세량 | 등록일: 2016년 12월12일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정세량 010-9501-5123 / jungcell@daum.net